중고등 | 수시 지원도 전략이다! 6개 카드 효율적으로 쓰는 방법

등록일 2019-08-13 17:50

조회수 127

댓글 0

글자확대 글자축소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2020 수시 지원 전에 꼭 알아야 할 5가지
-정시 합격 가능권 대학은 수능 후 대학별고사 실시하는 전형에 지원하라
-학종은 모교 선배들의 합격사례를 확인하고 지원하라
-수시에서는 소신 지원 경향 있어 비인기 학과 경쟁률 낮아

2020학년도 수시모집 원서접수가 9월 6일부터 10일까지 진행된다. 수험생들은 내 성적에 맞춰서 써야 할지, 아니면 소신 지원을 해야 하는지 고민이 많을 것이다. 수시 지원 카드가 6개로 제한돼 있는 만큼 제대로 된 전략을 짜야 합격 가능성을 높일 수 있다. 

수시모집에서 합격 가능성을 높이려면 올해 수시모집의 특징과 변경사항을 정확히 이해하는 것이 먼저다. 또한 자신의 비교우위를 분석해 유리한 전형을 찾아 체계적인 지원전략을 수립해야 한다. 

메가스터디교육이 오는 9월 6일부터 시작되는 수시모집 원서접수를 앞두고 ‘2020 수시 지원 전에 꼭 알아야 할 5가지’를 정리했다. 

2020 수시 지원 전에 꼭 알아야 할 5가지 

1. 정시 합격 가능권 대학은 수능 후 대학별고사 실시하는 전형에 지원하라 

서류 제출부터 면접, 논술 등 대학별고사까지 모든 선발 과정이 수능 이전에 마무리되는 전형에 지원할 때에는 본인의 수능 모의평가 성적을 기준으로 지원 대학을 결정하는 것이 좋다. 

수시모집 합격자는 최초 합격은 물론, 추가 합격의 경우에도 정시모집에 지원할 수 없기 때문에 6월과 9월 수능 모의평가 성적을 꼼꼼히 따져 지나치게 하향 지원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정시에서도 합격 가능한 대학은 수능 이후 대학별고사를 실시하는 전형에 지원하는 것이 좋다. 11월 수능시험 성적에 따라 수시와 정시 중 최종 지원 선택을 할 수 있기 때문이다. 

수능 점수가 예상보다 좋을 경우 대학별고사 응시를 과감히 포기하고 정시모집에서 좀 더 상향 대학에 지원할 수 있으며, 수능 점수가 예상보다 좋지 않다면 대학별고사 준비에 만전을 기해 수시 합격을 노리는 것이 좋다. 

2. 대학별고사 일정을 정확히 확인하라……시험일 겹칠 경우 경쟁률 낮아질 수 있다 
수시모집 전형은 학기 중에 진행되므로 대다수 대학들은 대학별고사를 토요일이나 일요일에 실시한다. 이에 따라 논술이나 면접, 전공적성검사 등을 실시하는 대학들의 시험 날짜가 겹치는 경우가 종종 발생한다. 

대학별고사 일정이 실질 경쟁률에도 영향을 미칠 수 있으므로 수험생들은 이를 꼼꼼히 파악해 지원 포트폴리오를 짜는 것이 좋다. 대학들의 시험일이 겹치면 지원자 및 응시자가 분산돼 결과적으로 그 대학의 실질 경쟁률이 낮아지는 효과가 있기 때문이다. 

대입전략서 '2020 수시·정시 백전불태' 자세히 보기 클릭!

3. 학종은 모교 선배들의 합격사례를 확인하고 지원하라 
학생부종합전형의 경우 모교 선배들의 대학별 입학 실적을 현실적으로 따져보고 지원하는 것이 좋다. 학생부전형은 대학에 따라 내신 성적 반영 교과목 수와 반영 방법 등에서 많은 차이가 있다. 

특히, 종합전형의 경우 반영하는 전형요소와 평가 기준이 무척 다양하기 때문에 수준이 비슷한 대학이라도 고교별 합격자 수가 차이가 날 수 있다. 따라서, 진학지도 경험이 많은 학교 선생님과의 상담을 통해 선배들의 합격 사례를 꼼꼼히 확인하고 지원해야 한다. 

4. 수시에서는 소신 지원 경향 있어 비인기 학과 경쟁률 낮아 
수시 지원을 할 때에는 정시 지원 기회가 남아 있기 때문에 많은 수험생들이 소신 지원하려는 경향을 보인다. 이에 따라 주요 대학 및 특정 인기 학과로의 쏠림 현상이 나타난다. 

자연계열은 의학계열이나 화공생명, 생명과학 등이, 인문계열은 경영, 경제, 신문방송, 심리 관련 학과들이 매년 꾸준히 높은 경쟁률을 보이고 있다. 

따라서 목표 대학에 지원할 때 자신의 성적이 다소 부족하다고 판단되면 인기 학과보다는 비인기 학과에 지원하는 것도 좋은 전략이 될 수 있다. 

정시에서는 안정 지원을 하는 경향이 있어 비인기 학과의 경쟁률이 낮지 않지만 수시에서는 상대적으로 경쟁률이 낮기 때문에 경쟁 학생들이 몰리지 않는 쪽으로 지원을 한다면 합격 확률을 높일 수 있다. 

5. 마지막 관문, 수능 최저! 마지막까지 수능 준비에 최선을 다하라 
수시모집은 원서접수부터 대학별고사, 합격자 발표까지 상당히 긴 기간 동안 이루어진다. 특히, 수능 최저학력기준을 적용하는 대학에 지원했다면 그 여정은 더욱 길다. 

학생부와 대학별고사 성적만으로 수시모집에 합격했더라도 수능 최저학력기준을 적용하는 대학의 경우, 마지막 관문인 수능 등급을 충족해야만 최종 합격할 수 있기 때문이다. 

따라서 수시 지원 대학의 수능 최저학력기준을 정확히 숙지하고 이를 반드시 통과할 수 있도록 남은 기간 동안 수능 준비에 만전을 기해야 한다. 

■ 주요 대학 2020학년도 수시모집 주요 전형 일정 

* 각 대학의 2020학년도 수시모집 요강(서울캠퍼스) 기준임

* 사진 설명: 한양대 2020학년도 수시 상담카페 [사진 제공=한양대] 
*


에듀진 기사 원문: http://www.edujin.co.kr/news/articleView.html?idxno=31479

목록
애듀진 톡톡 매거진

DreamMiz